본문 바로가기
LIG 넥스원 로고

언론보도

2021-08-24

레이시온社와 ‘2.75인치 유도로켓 비궁’ 공동 전시 및 프로모션

LIG넥스원이 미국의 대표적인 방위산업체와 함께 국산 유도무기의 美 방산시장 개척을 위한 공동 수주마케팅에 나섰다.

LIG넥스원은 레이시온社와 함께 8월 2일 美 메릴랜드에서 개최된 ‘해양항공우주 전시회(Sea-Air-Space Exposition 2021)’에서 수출 전략 제품군으로 글로벌 시장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2.75인치 유도로켓 ‘비궁’을 소개하고, 현지 해군 등을 대상으로 무인수상정 플랫폼에 적용 가능한 발사대 시스템을 제안했다고 밝혔다. 1965년 시작된 ‘해양항공우주 전시회’는 美 최대 규모의 해양 분야 및 방위산업 박람회다.

LIG넥스원은 2009년 미국사무소를 개설하는 등 북미 지역의 글로벌 방산업체들과의 교류를 통한 첨단 기술력 확보와 글로벌 마케팅 강화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 LIG넥스원은 레이시온社와의 지속적인 공동 프로모션 및 기술협력 등을 통해 북미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2.75인치 유도로켓 ‘비궁’은 국산 유도무기로는 최초로 美 국방부 주관 시험평가 프로그램에서 우수성을 입증한 만큼, 빠른 시일 내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방과학연구소가 주관하고 LIG넥스원이 참여해 개발한 2.75인치 지대함 유도로켓 ‘비궁’은 ‘발사 후 망각(Fire-and-forget) 방식’으로 다수 표적에 대한 동시대응이 가능한 것은 물론, 차량탑재 방식을 적용하여 기동성이 우수하고, 차량 자체에 표적탐지, 발사통제장치를 모두 갖추고 있어 단독작전이 가능하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또한 ’19년 10월 美 FCT(Foreign Comparative Test, 해외비교시험) 프로그램에서 美 국방부 평가단의 참관 아래 진행된 비행·사격 시험을 비롯해 현장실사 등 다수 검증 과정의 요구조건을 모두 우수한 성적으로 충족하며 성능을 입증한 바 있다. FCT는 미국에서 생산되지 않는 동맹국의 우수 장비 및 기술을 시험·평가하는 美 국방부 프로그램이다. 유럽 등 방산 선진국들도 FCT에 다수 참여한 바 있으며, 국산 유도무기가 대상이 된 것은 2.75인치 유도로켓 ‘비궁’이 최초이다.

LIG넥스원은 FCT 시험평가 성공 이후, 유관 기관의 지원 아래 美 해군의 요구사항을 반영한 추가 성능개량도 추진 중이다. 이와 관련해 LIG넥스원은 지난해부터 방위사업청에서 주관하고 국방기술진흥연구소에서 운영하는 ‘무기체계 개조개발 지원사업’을 통해 무인수상정에 2.75인치 유도로켓이 탑재 가능하도록 개량하는 ‘소형 함정용 발사체계’ 개발을 진행해 오고 있다.